티스토리 뷰

급식노동자들이 말하는 급식 현장 두번째 이야기입니다. 


"그냥 금방 와도 최저임금 받잖아요 저희는 15년 17년이 되도 그 월급을 받는 거예요."


"임금이 올라갈 수록 우리 학생들 급식의 질이 떨어진다 얘기하는데 그런 부분은 사실 내려오는데서 임금과 급식 식품비는 따로 해서 분리를 해서 내려주는 게 당연한 이친데." 


"생선 굽는 날은 애들이 잘 안오는 거죠. 메뉴에 따라 애들이 밥먹으러 오는 수가 틀려요."






댓글
댓글쓰기 폼